products

brass bookshelf
100% brass
400x200x150mm
SE1821011


shinju project:
brass bookshelves by studio esokon




studio esokon has worked closely with local metalworkers to produce a prototype product for a brass-made shelving.

Brass, or shinju(真鍮, 황동) of which was produced as early as 500 BC in China and widely used throughout Asia by the 200 BC, is one of the first man-made alloys.

Focusing on the history, simplicity and strength of the material, studio esokon has designed a wall-mounted bookshelf. Made with 15T(15mm) hairlined brass sheets, the bookshelves go through the least amount of bending and welding processes to maintain its material characteristics.

shinju brass bookshelves are available for purchase on a made-to-order basis. (lead time: 2 weeks)

-
스튜디오 이소콘은 서울의 금속 가공 장인과 협업하여, 황동으로 만들어진 시스템 선반을 디자인하였습니다.

브라스, 신주(真鍮) 또는 황동(黃銅)이라는 다양한 이름으로 불리는 이 합금은, 기원전 200여 년 전부터 아시아 지역에서 널리 사용되었습니다.

황동 소재의 따뜻함 그리고 견고함에 주목하여, 스튜디오 이소콘에서 디자인한 월-마운트 브라스 선반은 최소한의 가공 과정을 거쳐, 소재의 본연의 특성이 잘 드러나며 본래의 기능에 충실한 디자인입니다.

shinju brass bookshelves는 주문 제작 가능합니다. (2주 소요)


For international wholesale enquiries, reach out to us through our contact page.

Retail price: tbc


︎ previous                         next ︎




© 2018 studio esokon.